Skip to content

Oxford Nanopore #
Find similar titles

You are seeing an old version of the page. Go to latest version

Oxford Naopore

Nanopore에 대한 연구는 1990년대 중반에 하버드대학, 옥스포드대학 등에서 시작되었다. 그리고 곧, 바이오센서로서 사용이 제안되기에 이른다.'Oxford Nanopore'는 대학 연구 수준에서 전자공학 기반의 상업용 감지 기술 개발 단계로 끌어올리기 위해 2005년에 설립되었고, Nanopore science, 분자생물학, 전자공학 등을 전공한 150여명의 직원들이 한개의 분자를 직접적으로 분석하는 플랫폼을 개발해오고 있다. MinION™, PromethION™ and GridION™ 같은 'Oxford Nanopore'의 제품은 DNA, RNA, Protein과 같은 작은 분자들을 분석하는데 적합하다. 따라서 이 플랫폼은 맞춤의학, 작물학, 보안과 같은 다양한 분야에 사용될 수 있다.

Nanopore를 이용하면 분석체를 직접적이고, 전자적인 방법으로 확인할 수 있다. Nanopore는 전자적으로 저항성이 있는 막(생리적 용액으로 적신)에 구멍을 형성할 수 있고, 구멍이 생긴 막을 가로질러 전압이 걸리게 되는데, 이때 흐르는 전류를 측정한다. 분석체가 구멍을 통과할 때, 전류 흐름을 방해하는데, 이러한 현상이 분석체를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이것은 광학적인 표지 혹은 관심 분자의 증폭없이도 가능하다.

Nanopore protein은 한가닥의 DNA를 톱니바퀴처럼 한방향으로 밀어내도록 디자인된 enzyme과 결합되어 있다. 이러한 이유로 한 base씩 읽어내는 것이 가능하다.

현재의 시퀀싱 기술과 다르게 Nanopore는 핵산의 증폭과 형광 표지 및 광학기기 없이도 한개의 분자를 직접 측정할 수 있다. 한개의 nanopore를 실리콘 칩 위의 각 well에 심을 수 있기 때문에 실험을 확장할 수도 있으며,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뽑아내고 분석할 수 있다.

DNA 시퀀싱이 생명과학 분야에서 기본적인 툴이 되어가고 있고, 몇몇 진단 분야에서도 사용되고 있지만 기존의 시퀀싱 기술은 여전히 제한이 있다. 긴 read, 개선된 워크플로우, 심플한 분석 등 다양한 장점을 가진 Oxford Nanopore의 기술이 연구자들의 기대를 충족시키고, 시퀀싱 시장의 판도를 흔들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0.0.1_20210630_7_v33